기사 (3,944건)

7개 공연동아리들이 한 학기동안 준비한 공연들이 5월 말~6월 초 잇따라 열렸다.힙합동아리 ‘P-Funk’는 5월 28일 밤 9시 30분 지곡연못 소무대에서 정기공연을 가졌다. ‘P-Funk’는 약 2시간 동안 자작곡 3곡을 포함해 총 15곡을 선보였다. 준비된 공연이 끝난 후에는 앵콜 무대가 이어졌으며, 동아리 회원과 관객 모두가 손을 하늘 높이 들고 힙합을 즐겼다. 합창동아리 ‘코러스’와 통기타동아리 ‘기타하나’의 공연은 29일 저녁 8시 대강당과 지곡연못 소무대에서 동시에 펼쳐졌다. ‘코러스’는 파릇파릇한 09학번의 신입중창을 비롯하여 08학번의 중창과 남성중창, 여성중창, 듀엣곡, 피아노 독주, 합창곡 등 다양한 무대를 보여주었다. ‘기타하나’는 공연곡 12곡과 앵콜곡 1곡을 선보였으며, 다양한 모양의 풍선으로 꾸며진 무대가 공연의 분위기를 잘 살려주었다.밴드동아리 ‘브레멘’은 30일 저녁 8시 학생회관 아틀라스홀에서 ‘달밤’·'우씸'·'검은개’라는 자작곡도 3곡 포함해 20곡을 연주했다.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시원한 맥주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이었다.아카펠라동아리 ‘음치’는 6월 1일 저녁 8시 30분 지곡연못 소무대에서, 음악창작동아리 ‘GT-

중형보도 | 김가영 기자 | 1970-01-01 09:00

오는 9월 열리는 포스텍-카이스트 학생대제전 준비위원장 선출을 위한 열린토론회가 5월 22일 저녁 9시부터 2시간 30분 동안 무은재기념관 308호에서 열렸다.런닝메이트제로 시행된 위원장 경선에는 김유태(전자과 03)-김영권(기계과 03) 조와 이다감(화공과 07)-김재녕(물리과 07) 조가 경합을 벌였다. 15분씩 주어진 프레젠테이션에서 김유태 후보는 연륜과 리더십, 지치지 않는 열정을 강조했고, 이다감 후보는 포카전의 주요 가치와 준비위원회 구성 계획을 설명했다.이어 진행된 토론회에서 후보들은 참석자들과 공통주제에 관한 논의와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후보자들은 포카전 홍보, 축구팀 및 스타크래프트 선수 선발, 필승전략, 재정확보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평가는 리더십, 위기관리 능력, 비전, 포카전에 대한 생각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으며, 학생단체 대표자 의견 80%와 생각나눔 의견 20%가 반영되었다. 평가 결과 김유태-김영권 조가 선출되었다.위원장으로 선출된 김유태 학우는 “이번 포카전의 모토는 ‘쓰리고’로 정했다. 세 번 연속 이기자는 것과 함께 승리·화합·즐거움이라는 세 가지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학생들이 승리의 기쁨을 누리며 환호하고 화

보도 | 정해성기자 | 1970-01-01 09:00

금난새 유라시안 필하모닉 음악감독, 송필호 중앙일보 사장 겸 발행인, 안병영 전 부총리 겸 교육인적자원부 장관, 전택수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사무총장 등 예술과 교육·과학 등 우리 사회 여러 분야의 글로벌 리더들이 멘토(mentor)로 나선다.리더십센터(센터장 박상준)는 학술·연구·경영·예술·의학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 저명인사들을 멘토로 초빙하여 학생들을 1대1로 지도하도록 하는 ‘포스텍 멘토십 프로그램’을 운영키로 했다. 이처럼 학연과는 관계없이 각계 저명인사들이 한꺼번에 참여하는 멘토십 프로그램이 운영되는 것은 국내에서 최초다.이 프로그램은 리더십 역량이 뛰어난 학생들을 선발, 이들이 글로벌 리더로서 갖춰야 할 다양한 소질을 계발하고 사회에 대한 넓은 안목을 갖출 수 있도록 실시하는 선진 인재양성 과정이다. 참여 학생들은 본인들의 적성에 따라 멘토를 선택하게 된다.학생들의 롤 모델(role model)로서 이들을 지도하게 될 멘토들도 10개월간 각자의 여건과 특성에 맞춰 이메일과 전화, 직접 대면 등을 통해 별도의 멘토링 활동에 참여한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멘토는 △금난새 유라시안 필하모닉 음악감독 △김철준 한독약품 부사장 △김태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TOP/준TOP | . | 1970-01-01 09:00

철강대학원 전용연구시설인 철강공학동이 5월말 완공되어, 오는 6월 30일 개원식을 가질 예정이다.총예산 445억 원을 들여 2만 4,890㎡(7,529평) 규모로 건립된 이 철강공학동은 지상 5층 지하 2층의 연구동(23,419㎡/7,084평)과 지상 2층의 대형실험동(1,471㎡/445평)으로 구성되어 있다. 내부에는 연구실과 실험실·강의실 등이 마련되어 있으며, Gleeble 3500, 멀티패스(다목적 열처리 시뮬레이터) 등 고가장비들이 들어서게 된다.이로써 포스텍 철강대학원은 ‘철강 관련 교육과 연구를 수행하는 세계의 메카’에 걸맞게 최적화된 교육과 연구 환경을 갖춘 전용 건물을 확보하게 되었다. 철강대학원은 POSCO의 철강기술 전략과 연계한 미래 핵심기술을 개발하고 세계적인 철강 전문 인재를 양성하는 ‘POSCO -POSTECH 철강혁신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수행하게 된다.우리대학은 1995년 3월, 철강산업에 이바지할 전문기술인력을 배출하기 위하여 국내 최초로 철강 관련 특수대학원인 철강대학원을 개원한 바 있다. 2004년에는 우리나라 철강산업의 국제경쟁력 제고와 기술혁신을 선도할 고급인재 양성 및 철강전문 연구기반 구축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

TOP/준TOP | 김현민 기자 | 1970-01-01 0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