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습기자 한마디 - 송양희(신소재 04)
수습기자 한마디 - 송양희(신소재 04)
  • 송양희 / 신소재 04
  • 승인 2004.03.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크래프트라는 게임을 하다보면 나만의 발전이나 나만의 물량만으로는 절대 적을 제압할 수 없다. 상대편을 제압하기 위해서는 정찰이라는 것이 필요하다. 우리는 지금까지 사회를 정찰하기 보다는 우리 자신의 발전만을 위해서 뛰어왔다. 사회의 정찰은 학교선생님이나 부모님의 도움을 많이 받은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대학교는 모든 것이 자율이다. 우리는 앞으로 나의 발전을 모색뿐만 아니라 지금까지 하지 않은 정찰도 하여야 한다. 지금 내가 하려는 일은 사회 곳곳을 정찰하여 포항공대인에게 눈이 되어주는 것이다. 나 또한 사회에 대한 첫 정찰이니만큼 두려움과 걱정이 많다. 하지만 내가 좋아하는 포항공대와 내가 좋아하는 학우들을 위해서 부지런히 움직이는 프로토스의 옵저버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