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IC, 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모두의 염원 담다
BOIC, 바이오산업 발전을 위한 모두의 염원 담다
  • 손도원
  • 승인 2021.01.02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OIC 준공식에서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중이다
▲BOIC 준공식에서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중이다

 

지난해 11월 26일, 교내 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Bio Open Innovation Center, 이하 BOIC)의 준공식이 열렸다. BOIC는 경상북도의 차세대 바이오 전략 사업을 시작으로 △경상북도 △포항시 △제넥신 △POSCO △우리대학으로부터 총 252억 원을 지원받았으며, 지난 2019년 2월부터 2020년 11월까지 약 22개월에 걸쳐 설립됐다. 준공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성영철 제넥신(Genexine) 회장 △박성진 POSCO 산학협력실장 △우리대학 김무환 총장을 비롯한 많은 내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준공식은 테이프 커팅식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내빈 소개 △김무환 총장 기념사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이강덕 포항시장의 격려사 △축사의 순서로 이뤄졌다. 한편, 이번 준공식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 등록자만 입장을 허용했으며, 준공식 축사, 기념사 진행도 의자 간 거리를 1m 이상으로 유지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진행됐다.
BOIC는 신약 개발을 목표로 하는 연구 시설로 세부적으로는 바이오 기업의 산학 협력을 돕는 연구를 하거나, 제품 개발 전 임상 시험과 공정 개발 연구를 위한 파일럿 생산 시설로 기여할 것이다. 또한, 우리대학에 위치한 4세대 방사광가속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세포막 단백질 구조의 규명과 관련된 글로벌 협력 연구도 수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BOIC에는 △초저온 전자현미경(Cryo-EM) △소형 초고속 원심분리기(Table-top Ultracentrifuge) △전자현미경(TEM) △원자현미경(AFM) △질량분석기(MALDI-TOF)와 같은 다양한 연구 장비가 이미 들어섰거나, 들어설 계획이다. 이에 더해 BOIC는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 스타트업인 이뮤노바이옴(IMMUNOBIOME)이 확장 이전하거나, 항암제와 면역력 강화 약물을 개발하는 네오이뮨텍(NeoimmuneTech)이 들어서는 등 오픈 이노베이션 센터로서 활약할 준비를 하고 있다.
한편, 이번 준공식에서 김무환 총장은 “BOIC는 앞으로 바이오 분야의 도전적인 기술들을 창업으로 이어지게 할 것이며, 대학의 독창적인 기술들이 국내외 제약사와 바이오 기업들과 만날 수 있는 장이 될 것이다”라며 BOIC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 또한, “2021년 중반쯤에는 바이오뿐만 아니라 더 많은 분야의 스타트업이 창업할 수 있는 POSCO 체인지-업 그라운드가 개원할 것이며, POSCO의 벤처 밸리 조성 의지와 지자체, 대학, 산업체의 지원이 더해진다면 오늘날 제넥신과 같은 성공 신화가 다시 우리대학에서 일어날 것이다”라며 지자체와 산학연 협력체제의 중요성과 가치를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