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 조문호 교수팀, 2차원 ‘카멜레온 반도체’ 구현
신소재 조문호 교수팀, 2차원 ‘카멜레온 반도체’ 구현
  • 정유진 기자
  • 승인 2021.01.02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과학연구원 원자제어 저차원 전자계 연구단 조문호(신소재) 부연구단장 연구팀은 서로 다른 파장의 빛을 이용한 2차원 반도체 도핑이 가능함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세기와 파장에 따라 빛이 다양한 화학적 변화를 일으킨다는 점에 착안해, 다양한 빛이 2차원 반도체 이텔루륨화몰리브덴(MoTe2)에 조사된 후 일어나는 변화를 관찰했다. 그 결과, 강한 에너지의 자외선은 표면에 있는 몰리브덴 원자를 일부 탈락시켜 n형 반도체를 만들었다. 반면 가시광선은 텔루륨 원자가 있던 자리를 산소로 치환해 p형 반도체를 생성했다. 
연구팀은 이를 활용해 자유자재로 기능을 바꿀 수 있는 집적회로 소자를 구현했다. 반도체에 레이저를 쏴 인버터를 제작한 후, 다시 빛을 가해 정반대 기능의 스위치로 바꿀 수 있음을 보였다. 이번 연구 성과는 전자 소자 분야의 세계적 권위지인 Nature Electronics에 온라인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