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1,993건)

지난달 13일, 총학생회와 대학원총학생회가 학우들의 애로사항을 전달하고 해결 방법을 도모하고자 ‘총장님께 대신 건의해드립니다’ 대담회가 올해 처음으로 개최됐다. 총 2부로 진행된 본 대담회는 1부에는 총학생회를 대표해 △고태영(신소재 20) 총학생회장 △박현용(컴공 20) 부학생회장 △김원호(무은재 23) 소통연결국장이, 2부에는 대학원총학생회를 대표해 임효경(전자 통합) 대학원총학생회장이 참석했다. 대학 측에서는 김성근 총장을 비롯해 △이강복 입학학생처장 △류기선 행정처장 △최명용 학생지원팀장 △학생지원팀 손혜진 씨가 자리에 함께했다. 참석자들은 지난달 4일부터 11일까지 8일간 우리대학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1부는 학부생, 2부는 대학원생과 관련된 사안들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1부에서는 △먹거리 부족 및 대기시간 장기화 △주차 공간 부족 △소통 부재에 대한 문제들이 제기됐다. 이어서 △오프캠퍼스 진행 현황 △학부생 바우처 진행 상황 △1조 2천억 자금 이용 방안에 대한 문의와 함께 △학교 홍보 강화 △인프라 개선 △증명서 발급 비용 감축에 대해 토의했다. 대학원총학생회가 주최를 한 2부에서는 앞서 언급됐던 주차 공간 부족

TOP/준TOP | 조원준 기자 | 2024-04-22 18:37

최근 세계적인 경쟁이 치열해지고 국제 협력의 중요성이 부각되며 우리대학도 국제화의 필요성이 크게 강조되고 있다. 이에 우리대학은 지난달 1일, 2019년 11월에 폐지됐던 대외협력처 산하 국제협력팀을 부활시켰다.국제협력팀은 국제화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국제적인 교육환경 제공 △국제 학술 연구 및 협력 강화 △다양한 문화적 배경을 가진 학생 지원 △포스테키안의 세계시민 성장을 위한 역량 강화 업무를 수행한다. 또한 기존의 국제화 관련 업무가 여러 부서에서 독립적으로 수행되며 발생한 업무 중복, 정보 분산 등의 문제 해소 및 효율적인 업무 처리를 위해 분산된 국제화 업무를 총괄한다. 대외협력팀의 △해외기관 협력·업무 협약 △환태평양대학협회(APRU)·동아시아연구중심대학협의회(AEARU) 협력 △해외 내방객 대응 업무, 학생지원팀의 △Inbound △Outbound △POSTECH Global Young Leader 업무, 입학팀의 외국인 대학원생 입시 홍보 업무 등이 국제협력팀으로 이관되며 우리대학의 국제화 업무 처리에 일관적인 기조를 유지할 전망이다.우선 국제협력팀은 주한대사관을 통해 우수 교육·연구 기관과의 국제 교류 및 공동 연구를 촉진할 계획이다. 지난

TOP/준TOP | 강민영 기자 | 2024-04-22 18:35

복지회가 지곡회관의 전면 환경 개선에 나섰다. 복지회는 지난해 12월부터 지곡회관 공기질 개선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급·배기 환경 개선 공사를 진행하는 한편 오랫동안 지속된 학생식당 대기 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공사 이전 지곡회관은 학생식당의 조리실 내 열기 배출 불량으로 인한 조리원들의 근무 환경 개선 요청이 있었으며, 공기질 및 냄새에 대한 민원이 다수 제기된 바 있다. 이에 따라 복지회가 지난해 한국건축물성능관리원에 의뢰해 검사를 진행한 결과 천정의 배기덕트 누기 발생과 배기의 재유입 문제가 주요 원인으로 확인됐다. 또한 지곡회관 1층에 위치한 버거킹에서 조리 시 발생한 연기가 원활히 배기되지 않는 문제가 있었다.복지회는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급·배기 루버 방향 조정 △덕트 이음부 보강 작업 △버거킹 단독 배기덕트 추가 설치 및 배기팬 교체를 실시했다. 공사 결과 당초 △국솥 145㎥/min △레인지 120㎥/min △버거킹 62㎥/min이었던 배기 풍량이 각각 △289.7㎥/min △302.1㎥/min △122.8㎥/min으로 향상됐다. 환기 시스템이 개선됨에 따라 조리 시 발생하는 열기

중형보도 | 정유현, 김수진 기자 | 2024-04-22 18:28

우수한 기술을 처음 개발했는데, 타인이 그 기술을 그대로 모방하고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 특허로 기술을 권리화했다면 모방 행위를 중지시키고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지만, 특허가 없다면 매우 어려울 것이다. 이렇듯 특허는 개발한 기술을 법으로 보호해 주는 수단으로, 누구나 특허 기본 지식을 아는 것이 바람직하다.우리대학은 지난 2020년부터 특허 DAY를 진행해 교내 구성원들이 지식재산권을 잘 알고 특허를 출원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 행사는 지난달 27일 체인지업그라운드 4층 교육장에서 열린 카이특허법인 안지웅 변리사의 IT 특허 강연을 시작으로 향후 △6월 19일 △9월 11일 △11월 6일까지 총 4회 동안 IT·BT 특허 분야를 다룬다. IT 분야 연사로 선정된 안 변리사는 △반도체 △전자 △AI △블록체인 △헬스케어 등 분야에서, BT 분야 연사로 선정된 교연특허법률사무소 양용 변리사는 △항체 △백신 △동식물 모델 △줄기세포 △세포 치료제 등 분야를 전문적으로 담당하고 있다. 미래유망신기술 6T 분야 중에서 우리대학이 IT·BT을 중점적으로 보유하고 있고, 연구자들의 관심도 또한 가장 높다는 점을 고려해 산학협력단이 운영하는 산

중형보도 | 손유민 기자 | 2024-04-22 1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