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대학 탐방] “상당수 학내 기구에 학생 의석 확보... 학교측과 좋은관계 유지위해 노력”
[독일 대학 탐방] “상당수 학내 기구에 학생 의석 확보... 학교측과 좋은관계 유지위해 노력”
  • 황희성 기자
  • 승인 1970.01.0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UHH는 어떤 방식으로 대학의 의사결정 과정에 참여하고 있는가

우리는 각각의 학내기구에 의석을 차지하고 있다. 또 대학조직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학내 이슈에 대하여 대화를 나누고 있다. 또 이를 통해 학내 사안에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그런 과정에서 AStA와 대학 측과의 갈등은 없는가

물론 있다. 여러 갈등이 있지만 최근에는 학비를 받지 않는 현행 제도를 계속할 것인가, 혹은 학비를 받을 것인가에 대해 논의가 계속되고 있다. AStA 측에서는 물론 현행 제도를 지지하고 있지만, 대학 측에서는 정치인들의 주장과 마찬가지로 학비를 받는 제도를 추진 중이다. 그러나 이는 다른 여러 가지 문제들과 마찬가지로 흑백이 확실하게 가려지는 문제는 아니며, AStA역시 회색에 가까운 주장을 펼치고 있다.

-TUHH는 학생이나 AStA가 대학의 회의나 위원회에 참여할 자격이 있는가

자격을 가진다. 한 달에 한 번씩 열리는 총장 주재의 공식회의에는 AStA의 대표가 초청되며, 그 회의에는 총장, 부총장, 행정 담당 등이 참석한다. 이 회의에서는 그 달의 중요한 이슈들이 논의된다. 이는 독일 대학 안에서도 매우 특별한 것으로, 대부분의 독일대학들은 이러한 제도를 가지지 않는다. TUHH는 학생과 대학조직과의 관계가 매우 밀접하다.

-학생들의 정치적 자유는 어떤 방식으로 보장되고 있는가

학생들이 그들의 자유시간에 어떤 일을 하는가는 그들 자신의 문제이다. 대학 측에서 입을 댈 필요가 없다. 학생이 어떤 당의 당원이라도 이것은 관계가 없다. 대학은 학생에 대한 교육을 중점적으로 관리하지, 학생의 정치적 성향에 대해 관여하지 않는다. 그러나 TUHH의 AStA는 다른 독일 대학들과는 달리 정치적 성향을 배제하고 모든 스펙트럼을 대표하려고 노력 중이다.

-TUHH에서는 강의평가가 이뤄지고 있는가

그렇다. 전통적인 서면평가 방식을 통해 모인 결과는 중앙에서 집계된다. 문제는 이것을 교수들이 자신의 수업에 반영하느냐는 것이다. 물론 수업을 잘한다고 평판이 난 교수는 문제 없다. 그러나 수업의 질이 떨어지는 교수들의 경우 심지어는 ‘너는 써라, 난 안 읽는다’는 식으로 나오는 경우도 있다. 그래서 이는 현재 평가 결과를 학생들에게 공개하는 방식으로 개선되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