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심히 해서 멋진 기자가 될 것
열심히 해서 멋진 기자가 될 것
  • 성주연 / 산경 08
  • 승인 2008.04.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대학에 입학한 이후 사회와 정보에 무관심해지는 것을 느껴서 뭔가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평소에 글쓰기를 좋아하고, 시사에 관심이 많던 나는 신문사에 들어왔다.
편집회의를 겪고 보니 생각보다 신문사에서의 활동은 진지하고 만만치 않다는 것을 깨달았다. 아직은 배울 것도 많고 더 많은 경험이 필요할 것 같다. 매주 모여서 회의를 하는 것도, 자신이 원하는 주제를 정해서 기사를 쓰는 것도 모두 보람이 있는 일이라는 생각이 같이 들었다.
멋진 선배·동기들과 함께 신문사에서 일할 것을 생각하니 떨리기도 하고 기대가 되기도 한다. 한 번도 편집을 해보거나 전문적으로 글을 쓰는 일은 해보지 않아 미숙한 점은 많겠지만, 열심히 해서 멋진 기자가 되고 싶다. 이번 한 해 동안, 그리고 그 이후에도 잘 부탁드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