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곂?麗晥?기업 들어서걖?첨단과학 도시로 거듭날것”
“에너지곂?麗晥?기업 들어서걖?첨단과학 도시로 거듭날것”
  • 정현철 기자
  • 승인 1970.01.0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2일 주민투표가 결과에 어떻게 반영되는지.
지금 군산, 영덕, 경주, 포항 4곳이 방폐장 유치 신청을 한 가운데 11월 2일 주민투표를 하게 된다. 그 지역에서 선거권을 가진 인구의 34% 이상이 투표를 해야 하며, 찬성표가 많고 반대표가 적을수록 유리하다. 우리지역은 현재 방폐장 투표에 대한 시민들의 참여의식이 처음보단 높아졌으나, 유치 신청이 가장 늦게 이루어진 등의 이유로 시민들의 관심이 아직까지는 좀 부족한 면이 있다.
-포항이 방폐장 유치에 성공하게 되면, 그 이후의 계획은 어떻게 되는지.
정부에서 이미 지질곂??조사를 마쳐 포항시 북구 죽장면 상옥리에(방폐장이) 들어설 것으로 예정되어 있다. 공사는 늦어도 내년 1월부터 시작될 것으로 짐작되며, 이와 더불어 양성자 가속기와 한국수자원공사도 그 시기에 공사에 들어갈 것이다.
-방폐장 유치에 따른 지역의 구제적인 이익은 무엇인가.
한국수자원공사는 경제적 규모가 21조 1000억 원으로 포항제철과 비슷하며, 양성자 가속기의 규모 또한 1조 4000억 원으로 현재 일본, 미국, 유럽 밖에 가지지 않는 최첨단 시설이다. 이들이 들어옴에 따라 에너지곂?麗?관련된 기업도 대거 들어올 것으로 예상되며, 이렇게 되면 포항은 미국의 실리콘 밸리와 같은 첨단과학도시로 거듭날 것이다. 이외에도 특별기금으로 정부에서 3000 억원, 경북도에서 300 억 원이 각각 지원되며, 매년 원전수거물에 따른 세입도 거둘 수 있게 된다. 그리고 여기서 얻은 이익은 어려운 영세민들의 생활비를 지원해 주는 등 포항시와 포항 주민들을 위해 쓰일 것이다.
-현재 특히 환경단체겞錯灌報셀?심한 마찰을 빚고 있는데, 방폐장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은 어느 정도인지.
현재 영광, 울진, 고리, 월성에 원전이 설치되어 있는데 이들 지역의 특산물은 여전히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방폐장은 지역 농산물이나 특산물겮恥源걀?아무런 피해를 입히지 않을 것이며, 오히려 방폐장 유치에 따른 수익으로 현재 피폐화와 후진성을 면치 못하고 있는 포항 농촌지역의 적자 폭을 줄여 준다거나 보온창고 등의 설비를 세울 수 있는 농업기금을 조성할 수 있다.
-방폐장 운영 계획에 관해서, 특히 가장 문제시되고 있는 안전성에 대해 얘기한다면.
방폐장에서 1년간 발생되는 방사선량은 X-ray를 한 번 찍는데 받는 양의 1/10로 인체에 거의 무해할 뿐만 아니라,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폐장의 설계겧鳧?규정 등에 있어 안전성과 관련된 설비와 측정이 법으로 규정되어 있다. 또한 매번 수거 시마다 환경대표와 시민대표, 전문가 대표가 검열하며,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하고 산자부겙該羞?건설부장관 등 8명의 위원으로 구성된 위원회가 조직되어 문제가 생길 때마다 해결하게 된다. 2년 전 부안사태 때는 폐기물에 고준위 폐기물이 포함되어 있었으며 별다른 법적겵┻돛?장치가 없어 크게 문제시 되었지만 지금은 그때와는 상황이 다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