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와 교류전 우승
KAIST와 교류전 우승
  • 이길호 기자
  • 승인 2007.05.2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니스 동아리 ‘패싱’
테니스 동아리 ‘패싱’이 지난 12~13일 우리대학 야외테니스코트에서 열린 KAIST 테니스 동아리 ‘스트로크’와의 교류전에서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교류전은 회장전·신입생 ACE전을 포함, 8개의 공식경기와 친선경기로 진행되었는데, ‘패싱’은 스트로크를 종합전적 5:3으로 눌렀다. 특히 마지막 경기였던 남자단식은 두 동아리의 에이스인 패싱의 이광훈(생명 박사과정) 씨와 스트로크의 최선규(전자 박사과정) 시가 경기를 펼쳤는데, 7:5까지 가는 접전을 펼친 끝에 패싱의 승리로 끝났다.
패싱의 김성준 회장(기계 06)은 “앞으로 테니스를 통해 여러 대학들과 꾸준히 교류해 나갈 것이며, 오는 2학기에는 한동대와 교류전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