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유기 태양전지 개발 청신호
차세대 유기 태양전지 개발 청신호
  • 김주영 기자
  • 승인 2006.03.2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 태양전지 핵심재료 분석 성공

英 임페리얼대 · 포항공대 · 부산대 공동연구팀
차세대 태양전지 효율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물질이 한국 과학자들에 의해 밝혀졌다.
영국 임페리얼 칼리지 김영규 박사, 우리대학 이문호(화학과)겫貫愿?하창식 교수 연구팀은 공동연구를 통해 폴리티온펜 유도체(P3HT) 반도체 박막의 특성 및 나노구조를 분석하는 데 최근 성공했다.
빛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직접 변환시키는 태양전지는 구성 물질에 따라 무기물 · 유기물 태양전지로 나뉜다. 무기물 태양전지는 에너지 전환 효율성은 높으나 가격이 비싸고 자유자재로 만들 수 없다는 단점이 있는 반면에, 유기물 태양전지는 제작 공정이 비교적 간단하고 비용이 저렴하며 자유자재로 만들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동안 P3HT와 풀러렌이 혼합된 고분자 재료가 값싸고 범용적인 유기물 태양전지 개발에 적합한 물질로 주목 받아 왔지만 이 물질에 대한 핵심정보는 제대로 규명되지 않았다.
공동연구팀은 차세대 유기 태양전지 개발의 핵심 물질인 P3HT의 입체적 규칙성이 좋으며, 풀러렌이 혼합된 고분자재료가 에너지 전환 효율에 탁월한 나노구조로 배향되어 있음을 포항방사광가속기를 통해 최초로 밝힌 것이다.
이번 연구 결과는 세계적인 과학전문지 네이처 머티리얼즈(Nature Materials) 3월호에 발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