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성교육프로그램 경주답사
인성교육프로그램 경주답사
  • 승인 2000.04.12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접 역사의 현장 살피는 경험 만들어준 기회
인성교육 프로그램 준비위원회는 작년의 ‘백제수도 따라가기’에 이은 두 번째 행사로 지난 1일 경주답사를 다녀왔다.

약 30명의 학생들이 참가한 이번 답사는 <보문단지-장항리절터-골굴암-기림사-감은사지-문무대왕릉-이견대-학교>의 단거리 코스의 하루 일정을 보냈다.

이번 행사의 취지는 산 전체가 불국토라고도 볼 수 있는 경주의 대표적인 유적 경주 일원을 답사함으로써 아름답고 고귀한 우리 문화에 공감하자는 것이었다. 이 답사를 위해 고적답사 동아리에서 사전 답사와 학술 모임을 가지는 등의 준비를 했다.

참가자들을 인솔한 정대성(화공 2) 학우는 “참 뜻깊은 행사였다. 별로 관심 없는 사람들도 넋을 잃고 문화재를 쳐다보는 모습이며 하염없이 탑신을 쓰다듬는 모습을 보면서 그 동안의 수고도 사라지는 듯 했다”라고 답사 소감을 말했다.

인성교육프로그램의 목적은 우리 학교 학생들로 하여금 직접 역사의 현장을 살펴볼 수 있는 자리를 만드는 데에 있다. 또한, 그 동안 학내에 부재해왔던 토론 문화의 조성을 위해 역사적 사건에 대한 참여자의 의견을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면서 공학도가 자칫 놓치기 쉬운 역사를 보는 안목을 키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향후 인성프로그램은 8월중 섬진강 유역의 문화유적지 답사와, 판문점 견학이 예정되어 있다. 역사에 관심있거나 여행을 좋아하는 학우들의 많은 참여가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