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치창출을 포스텍 도약의 원동력으로
가치창출을 포스텍 도약의 원동력으로
  • 김도연 총장
  • 승인 2018.01.01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애하는 포스텍 가족 여러분,
2018년 무술년(戊戌年)의 해가 떠올랐습니다.
새해에도 계획하시는 일 모두가 커다란 성과로 돌아오기를 기원합니다.
지난해, 우리는 ‘가치창출대학’이라는 새로운 지향점을 세우고 이를 향하여 부단히 달려왔습니다. 폭넓은 인재 육성을 위해 개교 이래 처음으로 단일계열로 신입생을 선발하였으며, 전공별 정원 폐지 등 새로운 학사제도를 마련하였습니다. 산업계가 주목하는 가운데 산학일체교수제가 운영 중이고, 고부가가치 신약 산업의 기반이 될 Bio Open Innovation Center도 순조롭게 출발했습니다. 또한, 우리대학이 가진 소중한 자원으로 사회 발전에 직접 기여하기 위해 시작한 컴퓨팅사고력, AI·빅데이터·IoT 교육 프로그램도 성공적으로 시행되고 있습니다.
 튼실한 교육을 통해 얻는 인재 가치와 빼어난 연구로 창출하는 지식 가치를 토대로 사회와 경제 발전에 직접 기여하겠다는 대학의 도전에 뜻을 함께하며,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 해주신 구성원 여러분들의 노고와 헌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2018년은 포스텍의 기본을 더욱 튼튼히 하기 위해 더 큰 도전에 나서는 한 해가 될 것입니다. 대학의 근본 역할은 학생들이 자유의지를 구현하며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튼튼한 삶의 기반을 마련해 주는 교육입니다. 새로운 교과과정 도입으로 더욱 알찬 학부 교육을 하는 한편, 빼어난 연구로 대학의 수월성을 제고하고, 그 결과가 더 큰 사회·경제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야겠습니다. 이는 결코 쉽지 않은 일이지만, 그렇게 어려운 일이기에 포스텍만이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포스텍은 우리 대학 사회를 이끄는 Flagship입니다.
 지난해, 우리는 갑작스러운 지진을 겪으며 개교 당시부터 우리대학이 지켜온 기본의 힘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쌓으려는 탑의 높이가 높을수록 중요한 것은 꼭대기의 조각상이 아니라 가장 아래의 기둥이라고 했습니다. 우리대학이 세계 최고의 가치창출대학으로 나아가기 위한 노력 또한 교육과 연구, 행정 모두 기본에 바탕을 두어야겠습니다. 기본이 쌓여야 창의와 혁신이 나오며 이는 곧 더 큰 도약을 위한 원동력입니다. 가치창출대학 포스텍의 새로운 미래를 함께 이끌어 나갑시다.
2018년에도 포스텍 가족 여러분 모두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2018년 1월 1일
총장 김 도 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